비아센터 가품

울버햄튼이 멘데스 중심이라 비아센터 가품 누누가 변하기보단

작성자 정보

  • 비아그라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비아센터 가품 아다마를 잘쓸수있는팀으로 이적하는게 나을듯

현재 울브스 공격진에 제공권 비아센터 가품 좋은 선수도 없는데 아다마한테 터치라인 크로스 딸딸이만 시키니 맨날 얘가 욕받이 되는거지.


오늘 경기처럼 사이드 터치라인은 세메두가 담당하고 아다마가 박스 근처에서 플레이하면 얼마나 좋아.


현재 득점력이 크게 부족한 울브스가 우수한 킥력을 지니고 있는 아다마를 단지 크로스용, 컷백용 선수로만 쓰는건 진짜 재능 낭비라는 생각이 드네요.


 아다마는 중거리도 잘때리던데 슈팅파워도 뒤지게쎄가지고ㅋㅋㅋㅋ


박스침투 잘하는 도허티랑 같이있을때는 아다마도 박스쪽에서 놀게하더만 측면활동량좋고 직선적인 움직임 좋은 세메두랑쓰는데 또 동선겹치게 만들어놓음


사실, 아다마는 골에 가까운 기회에 놓여진 적도 없었다. 옆그물을 흔들었던 아스날 전의 슈팅이 그의 가장 좋은 기회였다. 아다마는 17경기에서 단 9개의 슈팅 밖에 때리지 못했다. 네투는 같은 수의 경기를 뛰면서 32개를 때렸다.


당신은 우측면에 있을 때 아다마의 주요 목표는 기회를 만들어내는 거라고 주장할 수 있다. 그러나 지난 시즌 그가 득점했던 골들을 살펴보면, 그가 결정력도 갖고 있다는 걸 알 수 있다. 그는 그저 그 능력을 온전히 보여줄 수 있는 위치에 놓이지 못한 것이다. 대신 아다마는 거의 언제나 터치라인 근처에서 드리블을 치고 박스 안으로 크로스를 올릴 뿐이다. 5명의 프리미어리그 선수들만이 그의 63회보다 많은 크로스를 올렸다.


 누누의 전술, 아다마 본인의 스타일(낮은 곳부터 운반하는데 능함.단, 이 부분은 전술과 무관하지 않음) 및 부족한 오프더볼이 낳은 무득점 행진. 아다마의 공포 생산력을 높이려면 지금의 자하처럼 좀더 높은 위치에서 뛰게 하는것도 방법은 될듯.



아다마가 번을 제쳐내고 볼을 박스 안까지 몰고 들어와 파울을 얻어냈던 주말 브라이튼 전의 플레이는 그리 자주 나오지 않는다.


 


그의 올 시즌 히트맵은 공격 시 아다마가 가장 자주 위치했던 지역이 코너 플래그 근처라는 것을 보여준다.


 


과연 그곳이 아다마가 드리블을 치기에 가장 적합한 장소일까? 두개골 골절 부상을 당한 라울이 박스 안에 없는 상황이라면, 아니라고 말할 수 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새댓글


알림 0